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봉천동 마차이짬뽕 고기 중화비빔밥 리뷰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봉천동 고기짬뽕 맛집으로 여러 차례 소개해드린 <마차이짬뽕> 입니다.

원래는 오랜만에 고기 짬뽕이 먹고 싶어 방문했더니 <마차이짬뽕> 에 새로운 메뉴 '마차이 고기중화비빔밥'이 생겼더라고요. 그래서 마차이짬뽕의 마차이고기중화비빔밥을 먹어보기로 했습니다.

 

 

마차이짬뽕은 관악구청 맞은편에 위치한 짬뽕집입니다. 요즘은 메뉴가 더 늘어나서 마차이고기중화비빔밥, 고기짬뽕, 마차이짬뽕, 쟁반짬뽕, 고기쟁반짬뽕, 마차이짜장, 불짜장, 고기짜장, 마차이중화비빔밥, 짜장비빔밥, 미니탕수육, 칠리깐풍기, 숯불갈비탕수육, 레몬크림탕수육, 짬뽕전골, 특해물짬뽕전골, 숙주짬뽕, 숙주해장불짬뽕, 불짬뽕, 고기불짬뽕, 고기불쟁반짬뽕, 불쟁반짬뽕, 고기불짜장, 고기짜장비빔밥, 마차이불중화비빔밥, 마차이고기불중화비빔밥 등이 있었습니다.

 

 

 

마차이짬뽕은 크게 짜장/짬뽕/비빔밥 이라는 카테고리에서 매운 메뉴인 '불메뉴'고기가 들어간 '고기메뉴'를 선택할 수 있었습니다. 예를 들어 중화 비빔밥을 주문하는데 '고기가 들어간 '매운맛을 선택하고 싶다면 '마차이고기중화비빔밥' 같은 메뉴를 고르는 거죠. 아무튼 저는 마차이 고기 중화 비빔밥을 주문했습니다.

 

 

반찬은 원하는 만큼 셀프코너에서 직접 덜어오면 되었고, 마차이 고기중화비빔밥은 계란탕과 함께 제공되었습니다. 고기중화비빔밥은 12,000원 짜리 메뉴답게 양이 꽤 많아 보이더라고요.

 

 

마차이 고기중화비빔밥은 해산물과 함께 볶은 채소와 양념된 고기가 같이 제공되었습니다. 제가 봤을 땐 그냥 중화 비빔밥만 주문해도 될 것 같아 보였고, 고기는 양념이 따로 되어있어 중화 비빔밥의 매콤한 양념과 조화롭지는 않은 것 같더라고요.

 

 

특히 누가 먹던 것 같이 잘라서 주는 달걀부침도 메뉴와 겉도는 느낌이었습니다. 대구에서 직접 먹었던 중화비빔밥(링크)은 양념도 더 진해서 밥이랑 잘 비벼졌는데, 마차이짬뽕의 중화비빔밥은 생각보다 양념도 연해서 대구에서 먹었던 그 기분이 나지는 않더라고요.

 

 

 

마차이짬뽕의 메뉴들 가격이 전체적으로 인상된 부분도 있고, 짬뽕 국물 같은 경우에도 예전엔 묵직한 고기 국물이라는 느낌이 있었다면, 요즘은 싱거워진 것인지 예전에 먹었던 맛이랑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끝으로 제가 주문한 고기 중화 비빔밥의 경우에도 12,000원이라는 가격에 비해서 기대했던 맛이랑 차이가 심해서 실망을 했습니다. 음식을 받아서 반납하는 것까지 셀프로 운영되는 가게인데 가격이 다른 중국집과 비교해서 저렴한 편도 아니고, 이제는 더 이상 매력이 없는 것 같기도 합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