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소반' 신대방동 주민만 아는 칼국수 숨은 맛집

본문

반응형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주민만 안다는 숨은 맛집 <소반> 입니다.

신대방동 <소반>은 지인의 소개로 방문하게 된 가게로, 칼국수를 맛있게 한다고 하여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그럼 저와 함께 가게를 살펴보러 가시죠.

 

 

소반은 신대방동의 한적한 골목에 위치해 있습니다.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가게 어느 곳에도 간판도 없고, 무심코 지나치기 쉬운 위치에 있는 가게였습니다. 실내에 들어가면 생각보다 깔끔하고 널찍한 실내가 나왔고, 사장님은 주로 분식 메뉴를 판매하시는 것 같더라고요.

 

 

 

신대방동 소반의 메뉴를 살펴보면 차돌박이떡만두국, 계란말이, 칼국수+수제비, 즉석떡볶이, 순대, 건강김밥, 라면, 잔치국수, 비빔국수, 골뱅이소면, 오삼불고기, 제육볶음, 돼지김치찌개, 차돌된장찌개, 닭도리탕, 부추전, 도토리묵무침, 두부김치, 오징어무침, 오뎅탕 등이 있었습니다. 메뉴들의 가격대는 크게 부담스럽지 않도록 형성되어 있었습니다.

 

 

저희는 칼제비를 주문했습니다. 칼국수와 수제비를 같이 주는 메뉴인데, 맑은 국물에 큼지막한 바지락들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국물에는 호박이나 대파 같은 채소가 들어있었습니다. 김치는 직접 담그신다고 하며, 보통 칼국수집에서 주시는 달달한 겉절이가 아닌 라면과 잘 어울릴 것 같은 익은 김치였습니다.

 

 

칼제비에 바지락조개는 꽤 커서 씹는 식감이 좋았고, 요즘같이 다시 추워지는 날씨에 국물이 따뜻해서 먹기 좋았습니다. 크게 기교 부리지 않은 수수한 맛으로 부담감이 적어 좋았습니다.

 

 

 

칼국수도 깔끔 담백 맛있었고요, 가게 사장님도 친절하셔서 기분 좋게 식사할 수 있었습니다. 솔직히 칼국수에 겉절이를 기대했지만, 익은 김치가 나와서 아쉬웠지만 라면이랑 같이 곁들인다면 맛있을 것 같더라고요. 겉보기에 허름해 보이는 가게이지만 국산 재료들을 이용한 메뉴들을 판매하는 가게로 가성비 괜찮은 식당이었습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SMALL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