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신림동 59쌀피자 페퍼로니피자 리뷰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메뉴는 신림동 <59쌀피자> 신대방남부역점 페퍼로니피자 리뷰입니다.

59쌀피자 사장님의 독특한 피자 매력에 빠져서 종종 59쌀피자 사장님께 연락드려 신기한 메뉴의 피자를 부탁드리곤 하는데요, 이번엔 갑자기 연락드리기도 하고 재료가 부족해서 평소 즐겨먹던 페퍼로니 피자를 주문했습니다.

 

 

사장님이 특별히 페퍼로니피자에 페퍼로니가 많이 들어간 피자로 만들어주셨고, 피자 비용을 지불하고 나오려는데 청양마요소스와 매콤마요소스 두 종류의 소스가 새로 나왔다고 하시며 한 번 먹어보라고 주셨습니다.

 

 

 

59쌀피자 페퍼로니 피자의 모습입니다. 페퍼로니와 치즈가 넉넉하게 들어가 더 만족스러운 모습인데요, 평소에도 맛있었지만 이 날따라 더 먹음직스러워 보이게 나온 것 같습니다.(ㅋㅋ)

 

 

59쌀피자의 페퍼로니 피자는 평소 먹어왔던 대로 치즈의 고소함과 페퍼로니의 짭짤함이 더해져 맛이 좋았습니다. 페퍼로니 피자가 가격대도 저렴한 편이고 재료도 비교적 단순한 편이어서 즐겨 찾게 되더라고요.

 

 

이 날은 페퍼로니피자에 59쌀피자에서 새로 나온 청양마요소스와 매콤마요소스를 같이 곁들여보았습니다. 두 소스가 매콤한 맛을 강조하고 있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청양마요가 더 맛있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하지만 두 소스 모두 마요네즈를 베이스로 하고 있어서 그런지 피자의 느끼함과 소스는 잘 어울리지는 않는 것 같더라고요. 둘 중에서 골라야 한다면 제가 기대했던 청양마요보다 오히려 매콤마요가 더 어울리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밖에 피자 도우의 끝 부분인 엣지(크러스트)에 소스를 찍어먹어 보았습니다. 피자 중앙에 발라먹는 것보다는 나았는데, 아무래도 제 결론은 피자에는 핫소스나, 갈릭 디핑소스가 가장 무난하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ㅋㅋ)

 

■ 관련 포스팅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