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다시찾은 방이동 가성비 돈까스 맛집 '바삭한식당'

본문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오랜만에 지인들과 함께 바삭하고 도톰한 돈까스가 먹고 싶어져 방이동 돈까스 맛집 <바삭한식당>을 다시 찾았습니다.

한 때 <바삭한식당> 돈까스 가 맛있어서, 일주일에 1~ 2번씩 방문하다가 너무 자주 먹으면 지겨울까 봐 일부러 방문을 안 하다가 최근에 다시 생각나서 지인들과 함께 식사를 하기 위해 방이동 바삭한 식당을 찾았습니다.

 

 

 

바삭한식당 메뉴는 돈까스, 치킨까스, 탄산음료가 있었습니다. 전에 방문했을 때는 감자튀김도 판매했는데, 이 날은 돈까스 메뉴만 보였습니다. 돈까스와 치킨까스 모두 7,500원부터 주문이 가능하여, 부담 없이 먹을 수 있었습니다. 저희는 돈가스, 돈가스 곱빼기, 치킨가스를 주문했습니다.

 

 

반찬통과 소스를 직접 덜어먹을 수 있게 되어있었으며, 반찬은 배추김치, 무 피클이 있었습니다. 소스는 기본 소스와 매콤한 소스가 있는데, 저는 매콤한 소스를 좋아해서 매운 소스만 덜어 먹었습니다.

 

 

 

곧이어 바삭한식당의 돈까스가 나왔습니다. 저는 돈까스 곱빼기를 주문했는데, 양이 꽤 넉넉해서 만족스럽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바삭한 튀김옷과 육즙가득 돼지고기와 느끼함을 잡아줄 매콤한 소스까지 더하니 맛있더라고요.

 

 

요즘 돈가스 하면 보통 10,000원 가까이 하던데, 바삭한식당은 돈까스 퀄리티도 괜찮으면서 7,500원부터 먹을 수 있으니 부담감이 훨씬 적었죠. 바삭한 돈까스 속 도톰한 돼지고기가 육즙이 가득해서 특히 만족감이 높았습니다.

 

 

이전에 어느 돈가스집에 갔을땐 돈까스 두께도 너무 얇고, 튀겨진 정도도 과하게 튀겨져 딱딱한 느낌을 받은 곳이 있었거든요. 그런데 이 곳은 그런 불만 하나도 없는 가게였습니다. 치킨까스와 바꿔서도 먹었는데, 치킨까스는 닭가슴살의 식감을 잘 살려 먹기 좋았습니다. 이 날은 각자 계산을 하여 돈까스 곱빼기 가격인 10,000원을 지불하였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은 이용해보시는 것을 추천드리며, 교통편이 좋은 편은 아니지만, 이용해볼 만한 가치는 있다고 생각합니다.

 

 

■ 관련 포스팅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