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만천리 우성닭갈비 : 깔끔한 춘천 닭갈비 맛집

본문

반응형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춘천에 닭갈비 맛집으로 유명한 만천리 <우성닭갈비> 본점입니다.

춘천시 동면 만천리 <우성닭갈비>는 지인의 소개로 알게 되어 지금까지 애용하고 있는 닭갈비 맛집입니다. 깔끔한 가게 인테리어에 닭갈비도 맛이 좋아서 생각날 때마다 종종 찾는 가게입니다. 그럼 춘천 만천리 우성닭갈비의 소개를 시작하겠습니다.

 

 

 

춘천 우성닭갈비 본점은 널찍한 주차장과 깔끔한 건물을 갖춘 닭갈비 전문점입니다. 특히 닭갈비를 직접 익혀주고, 닭갈비의 맛도 좋아서 제 블로그를 통해 여러 차례 소개한 적도 있는 가게입니다. 사실 춘천에 종종 닭갈비를 먹으러 방문하면서, 유명한 닭갈비 맛집 여러 곳을 다녀봤는데, 이 곳이 가장 무난하게 먹기도 편하고 맛도 좋았고, 위생이 만족스러웠습니다. (맨 아래 '관련 포스팅'항목 참조)

 

사진 클릭시 확대가능

 

우성닭갈비의 메뉴는 위와 같습니다. 닭갈비, 닭내장, 막국수, 볶음밥, 공기밥 등이 있었습니다. 우성닭갈비에 들어가는 재료들은 모두 국내산 재료를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저희는 닭갈비 3인분을 주문했습니다.

 

 

닭갈비와 함께 쌈채소, 마늘, 양파, 양념장, 동치미가 제공되었습니다. 닭갈비에는 떡과 고구마, 양배추 등이 들어가 있었는데, 닭갈비는 직원분이 직접 구워주시니 편리하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기다리는 동안 닭갈비가 조리되는 과정을 촬영해보았습니다. 우성닭갈비는 독특하게도 닭갈비 양념을 채소와 닭을 익히는 과정에 따로 곁들여 익혀주는데, 소스가 눌어붙지 않고 닭고기와 채소 사이사이에 양념이 잘 배어들어 맛이 좋았습니다.

 

 

기다림과 인내의 시간이 지나고, 닭갈비가 먹기 좋게 다 익었습니다. 부드러운 식감의 닭고기는 양념이 잘 배어있어 맛이 좋았고, 2명이 가서 3인분을 주문해서인지 양은 넉넉했습니다.

 

 

 

닭갈비만 따로 먹어도 좋지만, 쌈채소와 함께 곁들여 먹어도 좋았습니다. 기호에 따라서 쌈채소로 나온 깻잎을 닭갈비에 같이 넣어서 먹기도 했고요, 특히 동치미 맛도 개운하고 깔끔해서 자꾸 손이 가더라고요.

 

 

밥을 다 먹고 볶음밥도 하나 주문했습니다. 눌어붙은 양념을 닭갈비용 철판 전용 긁개로 긁어내어 깨끗하게 한 뒤 볶아주었습니다. 볶음밥은 따로 양념을 해와서 볶아주니 닭갈비 양념을 남길 필요는 없지만, 닭갈비의 재료와 함께 섞기를 원하시면 따로 남겨두시는 것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막국수를 먹었습니다. 막국수는 식초, 겨자, 설탕과 함께 제공되는데 맛은 쏘쏘. 그래도 닭갈비를 먹은 뒤 개운하게 먹기엔 괜찮았습니다. 일단 우성닭갈비 본점에 가장 추천드리고 싶은 메뉴는 닭갈비가 가장 맛있고, 닭갈비의 양으로 약간 아쉬움이 있으시면 볶음밥 정도는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식사를 마친 뒤 결제하니 44,000원이 나왔습니다. 가격도 무난한 편이고 서비스나 위생도 만족스러웠습니다. 나오는 길에 커피나 음료를 뽑아 마실 수 있는 자판기가 있어서 코코아와 블랙커피를 뽑아서 마셨습니다. 가게 이용할 때마다 항상 느끼는 거지만 만족감은 가장 높은 가게인 우성닭갈비였습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