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서울근교 강화 여행, 교동도 청국장 맛집 노을가든

본문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은 서울 근교 강화 교동도에 위치한 청국장 맛집 <노을가든>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강화도도 하나의 섬인데 더 깊숙이 들어가면 교동도가 나타납니다. 교동도는 해병대 장병들의 검문을 통과해야 다다를 수 있는 섬인데, 출입 목적과 간단한 신상 정보를 적은 뒤 검문소를 통과해 지인이 소개해 준 교동도 청국장 맛집 노을가든을 향했습니다.

 

 

 

노을가든은 교동도에서도 시골의 농가들 사이에 있어, 이 곳을 한 번이상 방문한 사람을 제외하면 찾기 쉽지 않은 식당이였습니다. 내비게이션을 따라가니 대룡시장을 지나 한적한 시골의 마을에 위치한 가게였는데요. 이미 지인분께서 주문을 하고, 노을가든 식당에 계셨습니다.

 

 

강화 교동도 노을가든의 메뉴는 위와 같습니다. 청국장, 닭도리탕, 참옻닭, 닭백숙, 오리주물럭, 오리로스가 있었습니다. 8,000원 짜리 청국장 메뉴를 제외하면 전부 50,000원 이었습니다. 시골의 식당이라 그런지 메뉴 외 주문도 받는다고 적혀있더라고요. 저희는 청국장을 주문하여 먹었습니다.

 

 

노을가든의 청국장은 메인 메뉴인 청국장만 나오는 게 아니라, 푸짐한 한 상이 차려집니다. 생선과 갖가지 먹음직스러운 반찬들이 나왔습니다. 청국장도 여럿이서 먹어서 그런지 엄청 큰 뚝배기에 담아져 나오더라고요.

 

 

 

이 날 야외에서 청국장을 먹으니 맛있었습니다. 투박하게 썰어 넣은 재료들이 신선해서 그런지 더 맛있었고, 청국장도 꼬릿 한 냄새가 많이 나지 않아서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었습니다. 특히 청국장 안에 들어간 표고버섯이 꼬들꼬들 식감이 좋았습니다.

 

 

저는 청국장을 썩 좋아하지 않는데, 이 곳에서 청국장을 먹고 난 뒤 계속 생각이 나더라고요. 푸짐한 밥상도 생각나고 기분 좋은 선선한 바람맞으며, 청국장을 먹으니 더없이 좋은 경험이었죠. 청국장을 먹고 지난 포스팅에 소개해드린 난정저수지 인근 난곳카페(링크)에 방문했는데, 난곳 카페도 풍경이 너무 좋아서 이 날 정말 만족스러운 여행이 되었죠.

 

 

강화 교동도 난곳카페, 난정저수지 경치좋은 카페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은 강화도의 경치 좋은 카페인 교동도 난정저수지 인근에 위치한 <난곳카페(해바라기카페)>를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난곳카페> 는 강화도에서 빈티지 ��

geniusjw.com

 

강화도 여행을 계획하고 계시거나, 섬 속의 섬 교동도에 관심이 있으신 분은 오늘 소개해드린 노을가든 이용해보시는 것 추천드리며, 이 날 식사는 강화도의 지인이 사 주셔서 먹었습니다.

 

 

■ 관련 포스팅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