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담백한 성내동 로샐치킨, 올림픽공원 전기구이 통닭

본문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아무래도 요즘 휴가철이고 개인적으로 기분이 싱숭생숭해서 포스팅을 자꾸만 미루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꼬박꼬박 새로운 메뉴를 찾아다닐 때마다 사진을 찍어두어 오늘은 성내동(올림픽공원)에 위치한 전기구이 통닭집 <로샐치킨 본점>을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성내동 로샐치킨은 생긴 지 얼마 안 된 곳인데, 이미 블로그나 소셜미디어로 맛집으로 소개되고 있는 가게였습니다. 물론 저도 맛집이라는 말에 친한 지인과 방문하게 되었고요. "치킨은 다 맛있다" 는 제 주관이 있기에 고민 없이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로샐치킨 성내동 본점은 규모가 꽤 큰 치킨집이었는데요, 제가 방문한 날은 손님이 1~ 2팀 정도 있더라고요.

 

 

로샐치킨 1층은 포장과 배달 위주로 판매하고 있었고, 2층으로 올라가면 매장 내 식사할 수 있는 공간이 있었습니다. 자연을 모티브로 한 것인지 곳곳에 수풀 무늬와 나무 분재가 눈에 띄었습니다.

 

 

로샐치킨의 메뉴를 살펴보면, 치킨타코, 쉬림프타코, 스페니쉬오믈렛, 살라미오믈렛, 전기구이통닭, 팜치킨, 리얼핫치킨, 크림치즈치킨, 닭다리스파이시파스타, 칠리비빔파스타, 쉬림프시금치크림파스타, 닭가슴살소세지파스타, 치킨스틱, 퀘사디아, 오지치즈후라이드, 까망베르치즈구이 등 이 있었습니다. (저희는 크림치즈 치킨과 음료를 주문했습니다.)

 

 

 

주문한 메뉴가 나오기를 기다리는 동안, 치킨무와 소금 비스킷이 제공되었습니다. 물론 치킨을 먹을 포크와 나이프도 제공되었습니다. 곧이어 주문한 크림치즈 치킨이 나왔습니다.

 

 

로샐치킨 크림치즈 치킨은 위와 같이 생겼습니다. 처음 시켜보는 메뉴라 괜찮을지 걱정되었는데, 먹어보니 "아,, 잘못시켰다" 싶더라고요. 일단 크림치즈 치킨을 설명드리자면'전기구이 통닭에 크림스프를 얹어놓은 느낌(?)', '기대했던 맛보다는 밋밋한 맛' 이었습니다.

 

 

치즈의 고소함을 바랐지만, 고소함보다는 크림 파스타 혹은 수프의 맛이었고요. 전체적으로 뭔가 조화롭다는 느낌은 받질 못했습니다. "차라리 팜치킨을 시켜볼걸" 하는 후회가 들었죠. 배도 고팠고 아쉬운 마음에 다 먹기는 했지만 뭔가 부족한 느낌이 강한 치킨이었습니다.

 

 

제가 원했던 짭짤한 맛의 치킨이 아니어서 놀랐고요, 새로운 맛집을 발견하는 기분으로 방문했는데 사실 실망도 좀 했습니다. 확실히 로샐치킨의 크림치즈 치킨은 호불호가 강할 것 같고요. 나중에 또 방문하게 된다면 팜치킨으로 먹어봐야겠습니다.

 

 

■ 관련 포스팅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