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eniusJW

대치동 마라탕, 마라샹궈 맛집 마라테이블 본문

맛집・여행・리뷰/음식・맛집・디저트

대치동 마라탕, 마라샹궈 맛집 마라테이블

GeniusJW 2020. 1. 24. 09:48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최근에 동생과 마라샹궈를 먹기위해 대치동(선릉역)에 위치한 <마라테이블> 을 찾았습니다.

<마라테이블> 은 마라탕, 마라샹궈 맛집으로 유명한 가게였는데요, 가격도 괜찮았고 맛도 있었던 마라테이블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볼까 합니다.




대치동 마라테이블은 대치동의 골목에 위치해 있으며, 협소하지만 주차장이 마련되어있어 주차를 하고 가게 이용이 가능했습니다. 강남에 가면 대부분 주차가 어려워 불편했는데, 마라테이블은 주차장이 있어 다행이었습니다.



마라테이블 가게의 분위기는 여러가지 디자인 조명들과, 인테리어로 멋스럽게 꾸며진 가게였구요, 재료들도 신선하게 보관되어있어 보기에 좋았습니다. 그럼 이제 마라샹궈에 넣을 재료들을 골라봐야겠죠.



우선, 마라테이블의 메뉴들 부터 살펴보겠습니다. 마라탕, 마라샹궈, 마라전골, 마파두부, 마라롱샤, 마라떡볶이, 꿔바로우, 구름크림중새우, 가지새우튀김, 라즈지, 지삼선, 청경채볶음, 토마토계란볶음, 계란볶음밥, 꽃빵튀김, 파이황과 등 이 있었습니다. 저희는 마라샹궈, 계란볶음밥을 선택했고 마라샹궈의 재료는 직접 셀프바를 통해 선택했습니다.



냉장고에서 마라샹궈에 넣을 재료들을 이것저것 골라담았습니다. 배추, 청경채, 건두부, 떡사리 등 기호에 맞춰 재료들을 골라담고 무게를 재었습니다. 마라샹궈로 이용시 100g 당 3,200원으로 계산되구요, 마라탕 이용시 100g 당 1,600원으로 계산됩니다.




여기서 맵기와 추가할 재료를 선택할 수 있었습니다. 저희는 기본적으로 먹는 양고기, 소고기토핑을 선택했고, 맵기는 보통으로 했습니다. 요즘 매운 음식을 먹으면 복통이 있어서 매운맛을 자제하고 있답니다.



테이블에 마라샹궈에 곁들일 코코넛 음료와 자차이, 땅콩이 함께 나왔습니다. 코코넛음료는 마트에서 파는 코코넛밀크와 비슷한 맛이구요, 달달하여 매운맛을 잘 중화시켜주었습니다.



주문한 계란 볶음밥이 먼저 나왔는데요, 계란볶음밥은 별 다른 재료 없이 파와 당근, 계란 정도만 넣고 볶아낸 볶음밥이었습니다. 계란볶음밥은 우리가 흔히 먹는 볶음밥 맛이어서 특별히 맛이 뛰어나다고 표현하기는,,(ㅋㅋ)



마라샹궈는 약간 매콤하면서도 맛있었습니다. 예전에는 재료들을 맛있어 보인다고 무턱대고 많이 넣어 배부르고 맛있게 먹질 못했는데, 요즘은 그래도 마라 전문점을 종종 다니다 보니 익숙해져 재료들을 적당히 담아와서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마라테이블은 특히 입 안을 마취시키는 산초나무 열매인 '화자오'를 많이 넣어 입안이 얼얼하면서도 중독적인 매운 맛을 보여주었습니다. 대치동 마라테이블은 가격이나 맛 두루 괜찮게 이용한 가게입니다.



요즘 동생의 못말리는 마라사랑 때문에, 곳곳의 마라요리집에서 마라샹궈들을 맛보고 있는데, 마라테이블도 깔끔하고 괜찮은 편이구요. 나중에 기회되면 마라롱샤를 먹어봐야 할텐데, 동생은 오로지 마라샹궈만 애정하네요;;(ㅠㅠ)



관련 포스팅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