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가락동 줄서서 먹는다는 낙지볶음 정체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은 제가 종종 이용하는 가락동 낙지볶음 맛집을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제 블로그를 자주 방문해주시는 분이라면 어느 가게인지 아실 텐데요. 지금부터 가락동 줄 서서 먹는다는 낙지볶음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시죠.

 

 

 

송파구 가락동(경찰병원역) 인근에 위치한 <가락골 마산아구찜>은 가락동에 위치한 낙지볶음 가게 중에 손님이 가장 많기로 유명한 곳입니다. 평소에도 점심시간이면 줄을 서야 먹을 수 있는 가게인데요. 최근에 가락골 마산아구찜에 식사하러 다시 방문하였습니다.

 

 

가락동 <가락골 마산아구찜> 가게의 메뉴는 아구찜, 아구탕, 해물찜, 해물탕, 낙지찜, 낙지볶음돌솥밥, 갈치조림돌솥밥, 돌솥밥, 볶음밥, 전복추가 등이 있었습니다. 제가 주로 먹는 메뉴는 낙지볶음 돌솥밥인데, 낙지볶음을 돌솥밥이랑 같이 먹는 게 특징인 메뉴이죠.

 

 

밑반찬으로는 마른반찬, 김, 배추김치, 동치미 등이 나왔습니다. 반찬들은 대체적으로 깔끔하고 맛이 있었고, 김은 따로 먹어도 맛있지만 메인 메뉴인 낙지볶음을 싸 먹어도 맛이 있었습니다.

 

 

곧이어 기다리던 낙지볶음이 등장했습니다. 낙지볶음 요리를 하는 여러 가게를 돌아다녔지만 가락골 마산아구찜이 가장 깔끔하고, 맛있게 하는 편이었고. 양이 좀 적은 게 아쉬웠지만 그럭저럭 먹을만했습니다.

 

 

 

탱글탱글한 낙지볶음과 함께 나오는 돌솥밥은 공기에 따로 덜어내어 먹으면 되었고, 돌솥은 물을 부어서 누룽지로 먹을 수 있었습니다. 매콤한 양념이 잘 배어있는 낙지볶음을 갓 지어진 돌솥밥에 얹어 먹으면, 낙지볶음을 먹기 위해 줄을 서서 불편했던 기억들도 다 잊을 정도로 맛있었습니다.

 

 

낙지볶음을 찰기가 도는 돌솥밥이랑 먹어도 좋고, 아까 말씀드렸던 김이랑 싸 먹어도 맛이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싸서 먹는 것은 불편하기에 저는 주로 밥이랑 비벼서 먹는 것을 택했습니다.

 

 

낙지볶음을 밥 위에 얹어서 슥슥 비벼먹으면 가장 맛있었고요. 아무래도 가락골 마산아구찜의 인기 요인은 맛있게 매콤한 낙지볶음도 있지만, 갓 지어낸 돌솥밥이 아닐까 싶습니다. 저번에 다녀온 가락동 일품낙지한마리(링크)는 최근에 확인해보니 없어진 것 같던데, 가락골 마산아구찜은 여전히 손님이 많더라고요. 아무래도 손님이 많고, 줄을 서서 먹는 가게는 다 이유가 있다고 생각하고요. 관심이 있으신 분은 기회 되실 때 한 번 이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