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가락동 소육옥, 오금역 소갈비 맛집

본문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송파구 가락동에 위치한 소갈비, 돼지갈비 맛집 <소육옥> 입니다.

저는 지인과 함께 '소갈비'와 '돼지갈비'를 먹기 위해 '소육옥'을 찾았습니다. 이 곳을 한 번 다녀온 지인이 괜찮다고 소개해주어 이용하게 되었고요, 실제 다녀오니 맛이 괜찮아서 맛집으로 소개해드리게 되었습니다.

 

 

 

가락동 소육옥 가게의 전경은 위와 같습니다. 가게 영업시간은 오후 4시부터 새벽 1시까지이며, 명절 연휴를 제외한 연중무휴로 운영 중인 가게라고 합니다.

 

 

소육옥 가게의 메뉴는 소갈비살, 차돌박이, 돼지왕갈비, 삼겹살, 냉면 등 이 있었습니다. 메뉴 주문 시 된장찌개와 계란찜을 서비스로 제공하고 있으며, 추가 주문 시 각 2,000원 을 받고 있었습니다. 저희는 일단 소갈빗살을 주문하였습니다.

 

 

소육옥의 소갈빗살은 양파채, 당근, 고추, 마늘, 배추김치, 명이나물, 묵사발 등 과 함께 나왔습니다. 반찬들은 전체적으로 맛이 깔끔하였으며, 맛이 너무 튀거나 하지 않아서 메인 메뉴인 갈비와도 잘 어울렸습니다.

 

 

소갈빗살은 먹기좋게 한 입 크기로 잘라져 나왔으며, 양념은 너무 강하지 않고 부드러웠습니다. 그릴이 얇게 되어있어 고기나 양념이 달라붙지 않아서 좋았고, 소갈비라 그런지 빨리 익어서 좋았습니다. 곧이어 고기들이 익어서 한 점씩 먹기 시작했습니다.

 

 

소육옥의 소갈비살은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좋았습니다. 명이나물과 곁들여도 좋았고, 양파채와도 잘 어울렸습니다. 고기가 좋으면 고기만 따로 먹어도 맛있는 것 아시죠?!!(ㅋㅋ)

 

 

 

중간중간 묵사발이나 된장찌개, 계란찜과도 곁들여 먹었습니다. 묵사발이나 계란찜은 쏘쏘, 된장찌개도 그냥 고깃집 된장찌개. 크게 특별하지는 않았어요. 어차피 서비스 메뉴이니 큰 기대는 없었거든요. 다음으로 돼지갈비를 먹었습니다.

 

 

소육옥의 돼지갈비는 소갈비와 달리 상추쌈을 제공하고 있었습니다. 1인분만 주문했는데도 꽤 큼직한 덩어리가 제공되었으며, 갈빗대도 꽤 커서 먹기 좋았습니다. 돼지갈비는 소갈비보다 익히는 데 시간이 조금 더 걸렸지만, 달달하면서 부드러운 돼지갈비의 식감을 생각하며 기다렸죠.

 

 

돼지갈비도 잘 익어서 한 점씩 먹기 시작했습니다. 그냥 먹어도 물론 맛있지만, 양파채와 곁들이면 덜 느끼하고, 상추에 쌈을 싸 먹으면 더 다양한 식감들을 느낄 수 있어 좋았지요. 저희는 후식으로 냉면도 하나 먹었는데요,

 

 

가락동 소육옥 냉면은 양념장이 조금 매운맛이 강했습니다. 전체적으로 돼지갈비나 소갈비는 무난했고요, 서비스 메뉴는 퀄리티가 조금 아쉬운 정도, 냉면도 먹을만했습니다.

 

 

총금액은 소갈빗살, 돼지갈비, 냉면 포함 41,000원이 나왔고요, 가격도 크게 부담스럽지는 않은 편이었습니다. 가락동에 괜찮은 갈빗집 찾고 계시다면, 이용해보시는 것을 추천드리며 이상 글 마치겠습니다.

 

 

■ 관련 포스팅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