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거여동 은혜곱창 쫄깃쫄깃 맛좋은 곱창볶음 맛집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날씨가 추워졌다고 요즘 국물 있는 음식만 먹었더니, 오랜만에 매콤한 볶음요리가 먹고 싶어서 거여동 곱창볶음 맛집을 찾았습니다.

거여동 은혜곱창은 종종 곱창볶음을 사러 방문하던 가게인데, 2019년 방문을 끝으로 약 2년 만에 다시 방문하게 된 것 같습니다. 이제 가성비도 괜찮고 쫄깃쫄깃 맛도 좋은 곱창 맛집 은혜곱창 소개를 시작하겠습니다.

 

 

거여동 은혜곱창은 제가 오랜만에 방문해서 그런지 위치가 바뀌었더라고요, 그래도 이전에 비해서 가게도 넓어지고 깨끗해져서 이용은 편리했습니다. 은혜곱창의 메뉴는 이렇습니다. 야채곱창, 알곱창, 누드곱창, 오돌뼈, 닭발, 당면사리, 볶음밥, 공기밥 등이 있었고, 저는 거여동 은혜곱창의 기본메뉴인 야채곱창 2인분과 볶음밥을 먹기로 했습니다.

 

 

 

기본 상차림과 주문한 곱창의 모습입니다. 마늘과 초고추장 그리고 상추, 깍두기가 나오는데 은혜곱창의 쌀과 깍두기는 국내산을 제공한다고 하더라고요. 곱창볶음은 여느 곱창집과 동일하게 넓적한 접시모양의 냄비에 제공해 주었습니다.

 

 

곱창볶음은 겉보기엔 양이 적어 보였는데, 먹다 보니 양이 부족하진 않더라고요. 취향에 따라서 당면이랑 마늘, 쌈채소 등과 곁들여 먹을 수 있었고, 곱창볶음 자체만 먹어도 쫄깃쫄깃하고 고소해서 맛이 좋았습니다. 곱창의 냄새가 아예 안 난다고는 할 수 없는데, 나름 유명한 맛집답게 관리를 잘해서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었습니다.

 

 

곱창볶음을 먹은 다음 볶음밥까지 주문해서 먹었는데, 볶음밥은 자리에서 직접 볶아주는 게 아니라 가게 직원분이 냄비를 가져가서 볶아서 주고 있더라고요. 밥알이 약간 눌을 수 있게 밥을 얇게 잘 펴서 볶아주어 맛이 좋았습니다.

 

 

 

곱창을 먹고 아쉬운 사람은 마지막으로 볶음밥까지 먹어주면 딱 좋은 것 같고요. 볶음밥이 느끼하지도 않고, 맛있어서 자꾸만 손이 가더라고요. 오랜만에 거여동 은혜곱창을 찾았는데 맛집임을 실감할 수 있게 여전히 손님들이 많이 있더라고요, 앞으로도 곱창볶음이 생각나면 종종 이용할 것 같습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