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석촌동 설렁탕 맛있는 집 '본가설렁탕'

본문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송파구 석촌동 설렁탕 맛있는 집 <본가설렁탕> 입니다.

 

 

석촌동 본가설렁탕은 제가 즐겨 찾는 설렁탕 맛집입니다. 가격대는 조금 있지만 24시간 가마솥으로 삶아낸 깊고 진한 국물과 아삭아삭 맛있는 배추김치, 무김치가 있기 때문이죠.

 

 

 

본가설렁탕의 메뉴는 설렁탕, 본가탕, 해장국, 도가니탕, 꼬리곰탕, 모듬수육, 도가니수육, 꼬리찜, 우설수육 등이 있었습니다. 저는 항상 소의 양이 들어있는 본가탕을 먹는 편이고, 기본적인 설렁탕은 소의 양이 빠진 양지고기가 들어간 설렁탕이라 보시면 됩니다.

 

 

밑반찬인 섞박지, 배추김치의 모습입니다. 항아리에 담겨 있어서 먹을 만큼 덜어내어 잘라주면 되었고, 저는 무김치도 맛있었지만, 개인적으로 배추김치가 씹는 식감이 더 아삭아삭 하고 맛있었습니다.

 

 

본가탕의 모습은 이렇습니다. 쫄깃한 식감의 소의 양이 양지고기와 함께 들어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고, 부드럽고 구수한 국물이 먹기 좋았습니다. 기호에 따라서 새우젓, 소금, 파와 김치 등을 곁들여 먹을 수 있었습니다.

 

 

저는 파를 설렁탕에 넣어주었고, 소면과 함께 소 양을 건져내어 같이 제공된 소스에 찍어서 먹었습니다. 야들야들하면서 쫄깃한 식감의 소의 양은 본가설렁탕의 가장 큰 매력인 것 같습니다.

 

 

 

저는 원래 국물에 밥을 잘 말아먹지 않지만, 요즘 블로그에 더 맛있어(?) 보이기 위해서 밥을 말아먹는 사진도 찍기 위해 일부러 밥을 덜어내어 먹는 모습도 찍게 되더라고요. 결론은 본가설렁탕은 밥을 말아먹어도, 따로 먹어도 맛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미리 밥을 말아서 먹으면 밥이랑 내용물들이 뒤엉켜 먹기 불편하더라고요. 건더기를 어느 정도 먹은 다음 밥을 말아서 드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ㅋㅋ)

 

■ 관련 포스팅

 

반응형
SMALL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