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신대방역 뚱뚱짬뽕 신림동 짬뽕 전문점

본문

반응형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가게는 신림동 짬뽕 전문점 <뚱뚱짬뽕> 입니다.

이 가게는 친한 형의 추천으로 차돌 짬뽕이 맛있다고 소개하여 방문하게 된 가게입니다. 최근 지인들과 함께 식사하기 위해 신대방역 인근에 위치한 뚱뚱짬뽕을 찾았습니다.

 

 

뚱뚱짬뽕은 가게 앞에 주차공간이 마련되어있었습니다. 가게 내부는 깔끔하고 널찍한 편이었습니다. 낮에 야외활동을 하고 식사하러 가서 그런지 허겁지겁 메뉴부터 살펴봤습니다.

 

 

 

뚱뚱짬뽕의 메뉴는 해물짬뽕, 하얀짬뽕, 차돌짬뽕, 해물알짬뽕, 해물낙지짬뽕, 통문어짬뽕, 칠리만두, 깐풍만두, 양장피, 고추잡채, 통문어짬뽕탕, 깐풍기, 레몬크림새우, 깐풍새우, 칠리새우, 유니짜장, 해물쟁반짜장, 옛날볶음밥, 새우볶음밥, 잡채밥, 해물특밥, 미니탕수육, 탕수육 등이 있었습니다. 저희는 차돌짬뽕, 해물알짬뽕, 해물쟁반짜장, 미니탕수육을 주문했습니다.

 

 

곧이어 기본 반찬과 함께 주문한 미니 탕수육이 나왔습니다. 탕수육은 요즘 중국집에서 많이 보이는 찹쌀 탕수육이 아니었고, 분식집 튀김같이 딱딱한 튀김옷이 있는 탕수육이었습니다. 찍어먹는 탕수육 소스와 함께 제공되었는데, 탕수육은 큰 기대를 안 했었지만 평소 먹었던 탕수육들에 비해 너무 딱딱하기만 하고 맛이 없었습니다.

 

 

차돌짬뽕은 뚱뚱짬뽕에서 그나마 가장 맛있어 보였던 메뉴인데요, 불맛 나는 해물짬뽕에 차돌박이가 들어가 육향이 나는 짬뽕이었습니다. 가장 기본적이면서도 맛있는 메뉴였는데, 저는 독특한 메뉴를 맛보겠다고 해물알짬뽕을 주문했었죠.

 

 

해물알짬뽕에는 우리가 흔히 알탕에서 보던 곤이와 알이 들어있었습니다. 맛은 기대했던 것만큼 맛있지는 않았습니다. 알과 곤이에 매운 짬뽕국물이 잘 배어들어 맛이 잘 표현되었을 줄 알았는데, 알과 곤이는 그냥 밋밋한 맛이었기 때문이었죠. 그냥 알탕을 먹는 게 훨씬 나았을 뻔했는데,,,,쩝..

 

 

해물쟁반짜장은 해물이 거의 느껴지지 않을 정도로 해물의 양이 적게 들어갔다고 하더라고요, 다음에 다시 찾게 된다면 차돌짬뽕을 먹어봐야 할 것 같고요. 포스팅을 하기 전에 포털 사이트에서 뭐라고 표현하고 있는지 확인해보았는데, 결과는 아래와 같습니다.

 

 

 

맛에 대한 표현은 주관적이라지만, 탕수육에 대해 저와 다른 느낌을 받은 사람이 있는 것 같더라고요. 아무튼 제 기준에는 탕수육과 알짬뽕은 기대에 못 미치는 맛이었고, 그 밖에 차돌짬뽕이나 다른 메뉴들은 맛이 괜찮은 것 같더라고요. 기회가 된다면 다른 메뉴로 다시 도전해보는 것으로 하고 이만 글 줄입니다.

 

■ 관련 포스팅

 

반응형
SMALL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