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eniusJW

성수동 갤러리 카페 '대림창고' 본문

사진・맛집・일상/음식・맛집・디저트

성수동 갤러리 카페 '대림창고'

GeniusJW 2018.11.17 14:21


여러분 반갑습니다.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 해 드릴 가게는 성수동 갤러리 카페 '대림창고' 입니다. 성수동에 원래는 공장이 참 많았는데, 요즘은 그런 공장들을 재활용 해 멋진 분위기의 카페로 변신한 곳이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 중에 한 곳이 대림창고 인데요, 규모도 꽤 있고 갤러리형 카페여서 전시물도 감상할 수 있는 그런 공간이었습니다.




성수동 대림창고는 말 그대로 창고의 모습을 띄고 있는 카페입니다. 간판도 '대림창고' 라고 적혀있고, 다른 이름으로 'CO:LUMN' 이라고도 불리는 곳 같더라구요. 가게 안에 들어가면 다른 카페들에 비해 천정이 꽤 높고, 창고이다 보니 트여있는 공간이 꽤 답답하지 않고 멋있었습니다.



가게 안에 들어가면 다양한 조형물들과 함께 커피를 주문하는 공간이 나옵니다. 매장에서는 커피와 함께 디저트 혹은 브런치 같은 메뉴도 먹을 수 있게 메뉴가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자리를 잡고 음료가 나오기를 기다리는 동안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1층에는 이렇게 두 가지 공간이 있었습니다. 양쪽 모두 자연 채광이 잘 되어 밝고 따뜻한 느낌과 함께 벽돌의 거친 느낌이 공존하는 곳이었습니다.



주문한 음료를 받아서 자리에서 이야기도 좀 나누고, 솔직히 기대를 안 하고 방문했지만, 나름 트여있는 공간이어서 그런지 답답한 느낌도 없고 분위기도 꽤 공들인 노력이 보여 사진을 열심히 찍었습니다.




'갤러리 카페' 답게 곳곳에 전시물들도 많이 있었는데요, 작품은 대부분 크기(호)수 에 따라 금액이 천차만별인데, 대부분 3,000~5,000만원 정도 하는 작품들이 많이 있더라구요. 건물의 규모가 크다보니, 전시 작품들도 큼직큼직 했고 제가 마음에 드는 작품도 몇 가지 있더라구요.



대림창고 1층의 공간도 멋있었지만, 2~3층도 나름 개성넘치는 공간이었습니다. 요즘 날씨가 좀 쌀쌀해져서 3층은 좀 이용하기 힘들지만, 조금 따뜻한 날에는 옥상에서 즐기는 커피도 괜찮더라구요. 성수동 대림창고는 음료 맛은 솔직히 평범했는데, 테이블도 그렇고 전체적인 규모도 크고 전시물도 관람할 수 있다는 점에서 꽤 만족스러운 경험을 준 카페였습니다. 또 앵글 두는 곳 마다 잘 나오는 편이어서 사진찍는 즐거움도 있었던 가게입니다.





13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