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성수동 갤러리 카페 '대림창고'

본문


여러분 반갑습니다. GeniusJW 입니다.

오늘 소개 해 드릴 가게는 성수동 갤러리 카페 '대림창고' 입니다. 성수동에 원래는 공장이 참 많았는데, 요즘은 그런 공장들을 재활용 해 멋진 분위기의 카페로 변신한 곳이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 중에 한 곳이 대림창고 인데요, 규모도 꽤 있고 갤러리형 카페여서 전시물도 감상할 수 있는 그런 공간이었습니다.




성수동 대림창고는 말 그대로 창고의 모습을 띄고 있는 카페입니다. 간판도 '대림창고' 라고 적혀있고, 다른 이름으로 'CO:LUMN' 이라고도 불리는 곳 같더라구요. 가게 안에 들어가면 다른 카페들에 비해 천정이 꽤 높고, 창고이다 보니 트여있는 공간이 꽤 답답하지 않고 멋있었습니다.



가게 안에 들어가면 다양한 조형물들과 함께 커피를 주문하는 공간이 나옵니다. 매장에서는 커피와 함께 디저트 혹은 브런치 같은 메뉴도 먹을 수 있게 메뉴가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자리를 잡고 음료가 나오기를 기다리는 동안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1층에는 이렇게 두 가지 공간이 있었습니다. 양쪽 모두 자연 채광이 잘 되어 밝고 따뜻한 느낌과 함께 벽돌의 거친 느낌이 공존하는 곳이었습니다.



주문한 음료를 받아서 자리에서 이야기도 좀 나누고, 솔직히 기대를 안 하고 방문했지만, 나름 트여있는 공간이어서 그런지 답답한 느낌도 없고 분위기도 꽤 공들인 노력이 보여 사진을 열심히 찍었습니다.




'갤러리 카페' 답게 곳곳에 전시물들도 많이 있었는데요, 작품은 대부분 크기(호)수 에 따라 금액이 천차만별인데, 대부분 3,000~5,000만원 정도 하는 작품들이 많이 있더라구요. 건물의 규모가 크다보니, 전시 작품들도 큼직큼직 했고 제가 마음에 드는 작품도 몇 가지 있더라구요.



대림창고 1층의 공간도 멋있었지만, 2~3층도 나름 개성넘치는 공간이었습니다. 요즘 날씨가 좀 쌀쌀해져서 3층은 좀 이용하기 힘들지만, 조금 따뜻한 날에는 옥상에서 즐기는 커피도 괜찮더라구요. 성수동 대림창고는 음료 맛은 솔직히 평범했는데, 테이블도 그렇고 전체적인 규모도 크고 전시물도 관람할 수 있다는 점에서 꽤 만족스러운 경험을 준 카페였습니다. 또 앵글 두는 곳 마다 잘 나오는 편이어서 사진찍는 즐거움도 있었던 가게입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8.11.17 22:56 신고
    어머나~마음에 들어요~
    부산전포카페거리도 성수동 처럼
    음침한 공구거리였는데
    독특하고 개성있는 카페들이 생기면서
    관광객이 늘고 활성화 된 거리거든요..
    여기 정말 꼭 한번 가봐야겠어요~
    독특하면서 분위기가 마음에들어요~^^
  • 프로필 사진
    2018.11.18 03:11 신고
    작품도 구경하고 동시네 맛있는 커피까지 ㅎㅎㅎㅎ 너무 좋네요 ㅎㅎㅎㅎ 놀러가면 꼭 들러봐야겟어요^^
  • 프로필 사진
    2018.11.18 05:45 신고
    독특한 카페네요..기존 시설물을 최대한 활용한 인테리어도 눈에 들어와용.. 좋은 장소소개 감사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8.11.18 20:58 신고
    완전 넓고, 빈티지 구성이 잘 되어 있네요.
    성수동, 이야기만 들었지 거의 가 보지를 못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8.11.20 22:37 신고
      일단 크기도 크고,
      스피커도 잘 세팅되어서 그런지
      음악도 괜찮게 들리구요~~ㅋ
  • 프로필 사진
    2018.11.19 06:36 신고
    성수동은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곳이 많더라고요
  • 프로필 사진
    2018.11.19 07:12 신고
    지니어스님 덕분에 대림창고 독특한 카페를 알고 갑니다^^ 사진찍고 수다떨기 딱 좋을것 같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18.11.19 11:06 신고
    성수동에는 독특한 카페가 참 많은듯 해요...
    생산중단된 공장이나 가정집을 개조해서 사람들을 다시 찿아오게끔 하는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가게들이 여럿 있더라고요.
  • 프로필 사진
    2018.11.19 14:00 신고
    성수동이 서울숲이라는 비싼 동네와 건대라는 대학가 사이에 있어서 저런 곳들이 많이 생기는 것 같아요.
    어니언도 그렇고 빈티지한 카페가 많더라구요. 개인적으로는 아직도 공장같은 곳이 많아서 문래동과 더불어 좀 신기한 곳이긴 합니다만 많이 생겨서 하나의 상권을 형성하면 트렌드 자체를 바꾸게 되는 것이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