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eniusJW

건대 스테이터, 건대 스테이크 맛집 본문

사진・맛집・일상/음식・맛집・디저트

건대 스테이터, 건대 스테이크 맛집

GeniusJW 2018.09.03 14:37


오늘 소개해 드릴 가게는, 건대에 위치한 스테이크 맛집 '건대 스테이터' 입니다. 동생이랑 같이 이용한 가게인데, 맛도 괜찮고 구성이나 가격도 너무 합리적이어서 소개를 꼭 해드려야겠다고 생각이 들어 포스팅을 하게 되었습니다.




건대에 위치한 스테이크 가게 '스테이터'는 건대 커먼그라운드 근처 CGV 건물에 위치한 가게입니다. 주차는 식사를 하면 무료로 시간제한 이용이 가능하구요, 가게의 영업시간은 11:30~ 22:00 까지로 9시에 마지막 주문을 받는다고 합니다.(심야 영화보기 전에 식사하기 참 좋을 것 같은..ㅋㅋ)



건대 스테이크 맛집 스테이터의 메뉴는 위와 같습니다. 서로인, 스페셜컷, 드라이에이징 이렇게 세 가지 종류의 스테이크가 있구요, 스테이크 가격에 1,000원을 보태면 2배 크기의 스테이크를 준다고 합니다. 스테이크 외에도 플래터를 주문할 수 있는데, 그릴드베지터블, 스파이시파스타, 클래식버거, 육회비빔밥, 리코타치즈샐러드 를 기호에 따라 곁들여 먹을 수 있었습니다.



먼저, 스테이터 가게에 인상적인 것은 인테리어가 참 멋지다는 것입니다. 고급스러운 분위기에 불판도 부피가 크지 않아서 더 좋았습니다. 스테이크가 나올 즈음 스테이크를 찍어먹을 수 있는 양념소금을 접시에 덜어주셨습니다.




곧이어 스테이크가 나왔습니다. 왼쪽의 넓은 부위의 고기는 스페셜컷 이고, 오른쪽의 직사각형 형태의 고기가 서로인 이었습니다. 스테이터 직원 분들이 눈 앞에서 직접 구워주시는데 보는 내내 군침이 흐르더라구요.



스테이크 고기는 미디엄-레어 정도의 굽기로 구워주셨고, 이후에 불판은 개인 취향에 따라 더 익히려면 켜두어도 되고, 끌 수 도 있었습니다. 불판위에 고기가 익어가는 모습을 또 움짤로 안남기면 서운할 것 같아서,, 촬영을 했죠.



스테이터 스테이크가 불판위에 익어가는 모습이 너무 맛있어 보여서, 움짤로 만들었죠. 어느정도 고기가 익고나면, 그릴드 베지터블 이라고 하던 플래터 메뉴를 가니쉬로 곁들일 수 있었습니다.



스테이크의 화룡정점 이라 할 수 있는 구운 채소까지 곁들이니, 더욱 모양새도 좋고, 향마저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 구운 버섯, 깍지콩, 양파, 마늘 등 스테이크가 완성되었습니다.



같이 주문한 플래터도 소개 해 드려야겠죠? 왼쪽부터 클래식버거, 리코타치즈샐러드, 스파이시파스타, 그릴드베지터블 입니다. 위 4 가지 중에 맛을 순위로 매기자면, 그릴드 베지터블 > 클래식버거 > 리코타치즈샐러드 > 스파이시파스타 순 이었습니다.




사실 리코타치즈샐러드는 전체적으로 구성은 괜찮았는데, 리코타치즈가 많이 힘도 없고, 양도 좀 적은 듯 했구요, 스파이시 파스타는 제 취향이 아니었어요. 맛도 모호하구요.



클래식 버거는 그나마 나았는데, 이렇게 햄버거 사이에 스테이크를 넣어 먹으면 괜찮더라구요. 속에 샐러드도 괜찮았고, 스테이크는 기호에 따라 양껏 집어넣어 먹었죠. 전체적으로 가성비가 너무 좋았고, 퀄리티도 나쁘지 않았습니다. 기회되면 나중에 또 방문할 의향이 있구요, 나중엔 스테이크를 먹고 심야영화 한 편 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ㅋㅋ





9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