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튀김족발이 유명한 청량리 홍능족발 에 가다~

본문

반응형



오늘은 청량리 홍능족발에 튀김족발을 리뷰하려는데요. 홍능족발에 방문하게 된 이유는 'P군'이 하도 청량리 튀김족발을 얘기하길래,, "튀김족발이 대체 어떻길래.." 라는 마음으로 청량리 홍능족발에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모르는 상태에서 방문하는 것 보다는, 한번이라도 가본사람의 경험에서 맛있는 집에 가는게 아무래도 성공할 확률이 높으니까 그래도 안심하고 방문했던 것 같습니다. 청량리는 음식점이 정말 다양하게 많은 것 같습니다. 사실, 청량리는 이번 홍능족발을 계기로 방문한 것을 제외하고 아는분이 운영하시는 곱창가게를 갔던 게 마지막 기억입니다.



홍능족발은 튀김족발 만 판매하는 족발 가게인 줄 알았는데 족발, 보쌈, 매운족발, 튀김족발 등을 판매하고 있더라구요. 가게는 조금 낡아보였지만 손님은 많이 있었습니다. 줄서서 먹을 정도는 아니었지만 테이블 빈 자리가 거의 없을정도는 된 것 같습니다. 이 날은 제가 자가용을 가져가지 않아서 주차여부는 확인해보지 않았습니다. 저희는 원래 먹기로 했던 튀김족발을 주문했고, 튀김족발은 30,000원 이었습니다.



홍능족발의 튀김족발을 주문하고 기다리는 동안 반찬사진을 좀 찍어보았습니다. 가짓수는 많지 않았지만 소개를 하자면 상추, 고추, 쌈장, 부추절이, 무생채, 동치미가 나왔습니다. 소스 2가지와 함께. 동치미가 시원하고 맛있었습니다.



보통 족발집에서 보던 콩나물국이 아닌 된장찌개도 함께나왔는데요, 멸치로 국물을 내어 깊고 구수한 맛에 두번정도 먹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시원한 콩나물국도 좋았지만 된장찌개도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홍능족발 의 튀김족발이 나왔습니다. 보이는 것과 같이 족발이 튀겨져 나왔습니다. 사실, 돼지고기의 튀김이면 삼겹살과 비슷한 맛일 거라 생각했는데, 예상과는 달리 쫄깃 혹은 바삭한 돼지껍데기 맛이났구요, 치킨과 족발 중간정도?? 사실 부드러운 껍데기 맛으로 먹었던 족발을 튀겨서 그런지 이색적인 식감에 젓가락이 자꾸 가더라구요. 양은 3명정도가 먹기에 적당했구요.



튀김족발과 함께 마요네즈 소스와 칠리소스가 나왔습니다. 혹자들은 흰색 소스가 치즈같기도 하다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마요네즈에 더 비슷한 맛이 났기에 마요네즈라 칭하겠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마요네즈가 튀김족발과 더 잘 어울렸던 것 같습니다. 다만, 단점이 있다면 튀김족발의 껍데기 부분이 식어갈수록 딱딱해져서 먹기에 그렇게 좋은 식감은 아니었다는 겁니다.



그래도 가끔은 이색적인 족발이 생각나면 한번쯤 가볼만 한 것 같습니다. 홍릉족발의 튀김족발을 전체적으로 평가하자면 부드럽고, 쫀득쫀득한 족발의 편견을 확 깬 이색적인 족발이었습니다. 조금 딱딱한 것을 제외하면 한번쯤 먹어봐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6.04.07 09:27 신고
    튀김족발이라는게 있다는걸 이 포스팅을보고 처음 알게되었네요!
    돼지테리언인데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ㅎㅎ
  • 프로필 사진
    2016.04.08 09:08 신고
    오~ 친구들이 시립대 근처에 모여있어서 자주 갔던 곳인데 이곳은 한번도 안가봤네요 ㅠㅠ 다음에 만나면 여기 가자고 해야겠네요 ㅎㅎ
    • 프로필 사진
      2016.04.08 09:18 신고
      이색적인 튀김족발, 식기전에 드셔야 맛있답니다~^^
      안그럼 좀 딱딱해져요,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