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송파구/삼전동/맛집] 깔끔한 맛의 주은감자탕 에 가다~

본문



송파구에 위치한 주은감자탕에 다녀왔습니다.

송파구 삼전동에 위치한 주은감자탕은 국내산 돈등뼈를 가마솥에 2번 삶아낸다고 하고, 최근 TV 에서 황금레시피라는 프로에서 다루었던 가게였다고 합니다.


주은감자탕에 친구의 추천으로 알게되어 한 번 방문 해 보았습니다.

차를 가져갔지만 주차구역은 가게 앞에 한정적으로 가능(약 5대)하여 어렵게 주차를 하고 방문했습니다. 가게 안에는 방송에 나온 맛집답게 가게 안은 손님이 많이 있었습니다.



주은감자탕의 가격은 감자탕 소 27000 원, 중 35000 원, 대 40000 원 으로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주은감자탕은 감자탕만 전문으로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주문한 감자탕이 나왔고, 처음에 나왔을 때는 감자탕에 흰 육수가 어색했지만 곧 양념장과 들깨가 위에 있어서 같이 섞어 먹는 거란 걸 깨달았죠, 대부분 감자탕집은 빨간 국물이 먼저 보이는 데 흰 육수를 먼저 보니 조금 당황했었습니다..ㅎ



양념장과 육수를 섞으니 이내 맛있는 감자탕의 모습으로 바뀌기 시작했습니다. 우거지와 시래기가 국물을 더 구수하게 우려내었고, 두번 삶아낸 돼지등뼈는 더 부드러운 식감과 돼지특유의 냄새가 덜 납니다.



주은감자탕의 감자탕은 우거지, 시래기와 함께 먹으면 더 맛있답니다. 감자는 몇 개 보이지 않았으므로 포스팅에 궂이 표현은 않겠습니다..ㅎ

들깨가루가 들어가 특유의 향이 전체적으로 잘 어울렸습니다. 고기은 조금 다른 감자탕집에 비해 작은 편이었구요, 너무 푹 끓여서 그런지 고기가 풀어져서 끝부분에는 조금 먹기 불편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주은감자탕에서 볶음밥을 먹었습니다. 볶음밥은 정말 포스팅 할 내용이 없을 정도로 타 감자탕집의 여느 볶음밥과 다를 바 없습니다..ㅎㅎ 맛은 평이했습니다.



전체적으로 맛은 깔끔했으나, 두번 삶은 고기가 끝에가서 풀어지는 바람에 고기를 주워먹느라 고생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시래기를 좋아해서, 주은감자탕도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아주 특별하진 않지만 기본은 하는 집인 것 같습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5.01.20 23:57 신고
    아내가 감자탕을 엄청 좋아하거든요. ^^
    그런데, 저는 뼈 발라 먹는 걸 잘 하지 못해서... 늘 좀 그렇습니다.
    뭐~ 그렇다고 그 맛을 싫어하는 건 아니지만... ㅎ

    늘 좋은 맛집 소개 고맙습니다. 사실 이런 정보가 때로 얼마나 유용한지...
    실제 사회 생활에서 맛집을 잘 아는 것도 한가지 능력이라고 할 수도 있거든요. ^^
    • 프로필 사진
      2015.01.21 00:13 신고
      ㅎㅎ 그런가요??
      저는 포스팅에 반응 해 주시는 분들이면 힘이 펄펄 나죠~ㅎ
  • 프로필 사진
    2015.01.21 00:42 신고
    요즘 감자탕 꽤 많이 먹었어요 ㅋㅋ
    이번주에 점심 때만 4번이나 ㄷ ㄷ
    같은 요리를 이렇게 겹치게 먹게되는 기회가 많네요 ㅋㅋ
  • 프로필 사진
    2015.01.21 00:56 신고
    얼큰한 국물과 함께 부드러운 살코기가 너무 땡기는데요
  • 프로필 사진
    2015.01.21 19:52 신고
    날 추울 땐 감자탕이 정말 위력을 발휘하죠. ㅋㅋ 전 보들보들한 고기를 좋아하긴 하는데 여긴 너무 푹 익혔나봐요. 그래도 맛있어 보입니다 :)
  • 프로필 사진
    2015.01.21 22:58 신고
    제가또 감자탕 킬런데 이런정보를 주시다니요!!
  • 프로필 사진
    2015.02.18 13:25
    주은감자탕 친구랑 한 번 먹어본 적은 있는데 추운날에 뜨거운 감자탕을 먹으니까 아주 맛있어요 롯데월드하고 석촌호수공원 옆이라 장소도 괜찮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