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GeniusJW 의 당일치기 여름휴가

글・정보/GeniusJW 의 일기

by GeniusJW 2019. 8. 25. 11:41

본문

반응형

출처 : pakutaso(kao1225)


여러분 안녕하세요, GeniusJW 입니다.

어느덧 무더위가 한풀 꺾여 선선한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지내고 계신가요?


오늘은 먹방이나 정보가 아닌 

GeniusJW의 최근의 근황을 일기처럼 써내려가볼까 합니다.


출처 : 동아닷컴


저는 지난주인 19년 8월 17일은 개인적으로 휴가를 다녀왔습니다.

지인들과 함께 간식거리 몇 가지 사들고 당일치기 여행을 다녀왔는데요,

전날 폭풍으로 인해 비가 많이 와서 그런지,

원래 계획했던 아야진해변에서의 물놀이는 안전요원의 안내방송과 

거세게 몰아치는 파도에 들어가는 것 조차 허락되지 않았습니다.


결국 바다에서 해수욕을 즐기는 것 대신,

인제 내린천 계곡에서 래프팅으로 대체하기로 했죠.


출처 : pixabay


제가 물놀이를 즐기는 편도 아니고,

래프팅은 생전 처음이라 약간 겁이 나기도 했습니다.


래프팅 신청서 및 약관에 서명을 한 뒤,

구명조끼 및 헬멧을 착용한 뒤 기본적인 안전교육을 배우고

타고 갈 보트를 가지고 계곡을 향해 갔습니다.


빗물로 인해 유량이 많아져서

익수사고를 대비해 보트 위에서도 다시 안전수칙에 대한 교육이 다시 이뤄졌습니다.

어느정도 익숙해질 때까지 래프팅 안전에 대한 교육을 받은 뒤,

들고 간 보트를 타고 계곡을 따라 내려가기 시작했습니다.


내린천의 물살은 전일 비가 많이내려 물도 많았고,

급류에 물살도 꽤 센 편이었습니다.

(물이 마르면 내려가는 게 더 어렵다며, 물이 좋다고 하시더라구요..;)


저는 첫 번째 급류에서 하필이면,

신고있던 신발이 벗겨지는 바람에

내린천 계곡물에 떠내려갔는데,,,,


출처 : 인스타그램(@khyunho89)


래프팅에 대한 안전교육에 배운대로 바로..

구명조끼를 입은 채 물이 흐르는 방향의 반대방향에 머리를 두어

부상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자세를 취했습니다.

(영상을 찍지 못해서, 인스타그램의 좋은 예가 있어 갈무리 했습니다.)


전일 비가 많이 온 탓에 계곡에 물도 많아서 그런지,

수영을 8년이나 했는데도,

생각처럼 여유있게 떠있을 수는 없었고...

계속 몰아치는 물살에 쉽사리 빠져나오기가 어렵더라구요.

결국 계곡물을 왕창 먹은 뒤 구사일생으로 제가 타고 온 보트에 다시 구조..!!


한숨 돌리고 난 뒤

나머지 급류를 타고 내려갔는데

이번엔 신발을 벗은 채 맨발로 탔습니다.

다행이 이후로 빠질 일 없이 안전하게 탔는데요,


처음 탄 래프팅이었는데,

나름 짜릿한 경험이었습니다.


이탈리아에서 온 지인은,

나중에 오스트리아에서 6시간 짜리 래프팅을 해볼 것을 추천하시더라구요,

약 1시간의 래프팅도 힘이 들었는데, 무려 6시간이라니!!!ㅋ


이 날 래프팅이라는 걸 처음 해 봤고,

뜻하지 않게 바로 안전교육에 배운대로 자켓팅도 해보고,,,

아무튼 구사일생으로 아찔한 순간을 무사히 넘기고 나니 마음이 한 결 낫더라구요.



래프팅을 마친 뒤 간단히 식사를 하고,

지역 주민의 추천으로 호젓한 계곡을 찾았습니다.


확실히 주민만 아는 계곡이어서 그런지,

인적도 드물고 심지어 휴대전화도 수발신불능인 지역이더라구요,

그래도 여기는 비교적 물이 얕아 발 담그고 쉬기 좋았습니다.


그렇게 지난주의 당일치기 여름휴가를 무사히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최근에 제가 가지고 있는

랩탑 및 장비들의 일부 노후화로 최근 점검차 서비스센터에 맡겨두었습니다.

그로인해 원래 계획한 1일 1포스팅이 계속 미뤄지고 있습니다.


사진은 점점 쌓여만 가는데,,

적어도 다음주 금요일에는 모든 제품들의 점검 및 수리가 완료될 것으로 보입니다.

그 때 까진, 보조로 사용중인 랩탑으로 작성해야할 것 같습니다.


빨리 새로운 장비를 사던가 해야지,

안 쓰던 컴퓨터로 하려니 손에 익숙치 않네요~


다소 두서없지만 여름휴가에 대한 일기 봐주셔서 감사드리며,

그럼 이만 글 줄입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9.08.25 13:22 신고
    당일치기 여름휴가 래프팅
    잘 보고 공감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9.08.25 15:14 신고
    크... 저 래프팅 좋아하는데!!!
    물이 불어서 아주 익사이팅 했다니 좋으셨겠어요 역시 물이 가득해야 재미있죠 +_+!!!!!
    • 프로필 사진
      2019.08.27 19:08 신고
      ㅎㅎ 맞습니다.
      물이 불어야 재밌는데,
      막상 빠져보니,,ㅠ 아찔하더라구요.ㅋㅋ
  • 프로필 사진
    2019.08.25 16:13 신고
    당일치기로 여름 휴가를 다녀오셧군요? 레프팅 아주 좋았을것 같습니다 ^^
    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래요
  • 프로필 사진
    2019.08.26 06:41 신고
    당일치기 여행이지만 정말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군요
  • 프로필 사진
    2019.08.26 08:21 신고
    전 래프팅은 절대 못합니다.
    물을 엄청 무서워하고 수영도 못하기 때문이죠. ㅠㅠ
    전 15일에 동해로 갔는데....
    비가 얼마나 많이 오던지... ㅋ 먹고 마시기만 했네요.
  • 프로필 사진
    2019.08.26 12:46 신고
    래프팅 진짜 재미있던데 ㅋ휴가 잘다녀오셨나보네요!! ㅋ 1일1포스팅은 저도 잘못해서 ..ㅠ 공감이 갑니다.
  • 프로필 사진
    2019.08.26 17:50 신고
    시원한계곡에서 레프팅을 즐기셨군요ㅎ재밌었는데요ㅎ
  • 프로필 사진
    2019.08.26 20:09 신고
    아아 포스팅을 잘 못하시는 이유가 있으셨군요.
    저도 사실 여러가지 이유가 겹쳐져서 그동안 블로그에 소홀했었네요. 개인적인 이유도 있지만 블로그를 할 설비적인 문제들이 잔뜩....;;
    인제 내린천 래프팅 정말 재미있으셨겠어요.
    제가 인제에서 군복무 했었는데 운전병이라 운행나가서 내린천을 따라 간부 태우고 돌아다닌 경험이 많네요.
    그 떄에는 일반인들 래프팅하는거 보면서 부러워하며 나도 나중에 전역하면 저렇게 놀아야지 라고 생각했었는데... ㅎㅎ;;
    • 프로필 사진
      2019.08.26 20:40 신고
      공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안 그래도 최근에 유명인이 개업한 가게에서 식사를 마치고 왔는데, 업로드 얼른 해드리고 싶은데.. 못 하고 있습니다..ㅠ
      카멜리온님도 나중에 인제 내린천 가셔서 래프팅 해 보세요~ 재밌더라구요.!!
  • 프로필 사진
    2019.08.26 20:23 신고
    레프팅 정말 시원해보이네요 😄
    6시간은 철인경기아닌가요
  • 프로필 사진
    2019.08.27 13:52 신고
    근데 떠내려간 신발은 구하신 건가요? 포스팅이 쫄깃쫄깃, 전 벌써부터 심장이 벌렁거리네요ㅋㅋ 좋은 추억이 되셨을 거 같아요ㅎㅎ
  • 프로필 사진
    2019.11.06 12:42
    ㅋㅋㅋㅋㅋㅋㅋ물에 떠내려가던 그때 기억이 나는 군요 ㅋㅋㅋㅋ

    지니어스 JW 한글로 검색해도 나오게 블로그
    헤쉬테그좀 걸어놔여 ㅋㅋㅋㅋ 영어에 약해서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