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GeniusJW

일월고기, 방이동 고기집 본문

사진・맛집・일상/음식・맛집・디저트

일월고기, 방이동 고기집

GeniusJW 2018.06.25 20:37


오늘은 오랜만에 고기먹은 리뷰를 해볼까 합니다. 고기라면 사족을 못쓰는 제가 인생의 파란만장한 날들을 겪고 있는지라, 블로그도 그렇지만 먹는 것에 신경쓸 겨를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 가끔은 편의점 음식으로 때우기도 하고, 맥도날드 4,900원 짜리 세트로 식사를 하는 날이 다반사였으니깐요.




오늘 소개 해드릴 방이동 일월고기는, 인터넷에서 고기 맛집이라고 소개되고 있는 가게 였는데요, 제가 아는 워낙 맛있는 삼겹살 가게가 많아서 그런지, 큰 기대는 않고 가게에 들어갔습니다. 주차장은 있었지만 여러대 대기에는 좀 협소해보였습니다.



가게 메뉴판을 먼저 보겠습니다. 2~3인분(커플한상), 4~5인분(다모은실속한상) 이렇게 세트로도 구성되어있었고, 추가로 부위별로 선택하여 먹을 수 있게 되어있었습니다. 저는 '다 모은 실속 한상(생삼겹, 생목살, 가브리살, 항정살, 김치찌개)'를 선택하였습니다. 가격은 A세트와 B세트가 20,000원 정도 차이가 나지만, 고기 그램(g)수로만 따지면 커플한상으로 먹어도 600그램의 고기를 먹을 수 있기 때문에 차이는 없다고 보셔도...



김치찌개 를 받아보고는, A세트 시킬껄 그랬나 싶더라구요. 고기 질량은 커플한상과 같은데, 별로 성의 없어보이는 김치찌개를 보니 괜히 실망감만 들더라구요. 어찌됐든 주문했으니 먹기로 했죠.




방이동 일월고기 구성은 위와 같습니다. 불판위에 계란찜도 들어있었고, 쌈채소와 파채, 명이나물도 같이 주더라구요. 요즘 삼겹살 가게에 명이나물 빠지면 서운하던데,,,ㅋㅋ 와사비와 명이나물까지 구성은 흡족했습니다.



불판위에 고기들을 얹어놓으니 가득차더라구요. 그래도 고기를 직접 구워주셔서 따로 고기굽느라 신경 쓸 필요는 없었습니다. 고기가 불판위에서 점점 익기 시작했고, 먹기좋게 자르고 있었죠.



고기는 먹기좋게 한 입 크기로 잘라주셨고, 고기를 한 점씩 명이나물과 쌈채소에 싸먹기 시작했습니다. 아무래도 오랜만에 고기를 먹어서 그런지 더 부드럽게 녹아내리는 것 같더라구요.



고기를 먹고 냉면까지 주문했습니다. 냉면은,, 음 별로였어요. 면이 탱탱한 식감은 없고 약간 퍼진 느낌이었거든요. 시원하게 먹으려고 한 건데,, 후식으로 입가심이 아니라 미끌미끌한 식감을 안겨준 녀석이죠...ㅋ 방이동 '일월고기' 고기는 괜찮았는데, 사이드가 좀 부실한 것 같아요.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