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iusJW

'본가설렁탕' 석촌동 설렁탕 맛집 본문

사진・맛집・일상/음식・맛집・디저트

'본가설렁탕' 석촌동 설렁탕 맛집

GeniusJW 2018.03.09 21:04


오랜만에 석촌동에 위치한 '본가설렁탕'에 다녀왔습니다. 본가설렁탕은 꽤 오랜기간 같은 자리(석촌동)에 있는 설렁탕 가게인데요. 입구에 들어서면 2대의 큰 솥에 사골을 항시 우려내고 있는 모습이 기억에 남는 가게입니다.




본가설렁탕 가게도 제가 기억하기로는 꽤 오랜세월 같은 모습을 유지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주차장도 넓은 편이라 여유있게 주차를 한 뒤 식사를 하러 들어갔습니다.




본가설렁탕 메뉴판 사진을 빼놓을 수 없겠죠? 원산지표시판과 함께 설렁탕, 본가탕, 해장국, 도가니탕, 꼬리곰탕, 모듬수육, 도가니수육, 꼬리찜, 우설수육 등의 메뉴를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가격대는 10,000원~64,000원 까지 다양하게 있었구요. 세월이 지나가면서 가격도 전체적으로 가격이 오른 편인데요. 저는 본가탕을 주문하여 먹었습니다.



본가설렁탕에 가면 대부분 물어보시는 게 본가탕과 설렁탕의 차이를 물어보는 것 같습니다. 설렁탕은 사골국물이 베이스로 양지고기와 소면이 들어가있고, 본가탕은 설렁탕에 소의 양[각주:1]이 추가된 메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저는 주로 본가설렁탕에 가면 본가탕을 먹는데 소의 양이 정말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에 씹을수록 고소해서 자꾸만 먹게되더라구요.




사골도 집에서 직접 우려내는 것 처럼 진하고 부드러운데다가, 고기도 적당히 들어있고 소의 양도 맛있구요. 정말 눈 깜짝할 새 한 뚝배기 뚝딱 해치웠습니다. 나중에 모듬수육이나 꼬리찜 같은 메뉴도 먹어보고 싶은데, 가격이 엄두가 안나더라구요..ㅋㅋ 역시 저에겐 본가탕이 가장 잘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1. 양(羘) : 소의 위(胃)를 고기로 이르는 말. [본문으로]

13 Comments
댓글쓰기 폼